• 최종편집 2022-09-30(금)
 

빠르고 편리한 교통혁신, 이용자 중심의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민학이 한 자리에 모여 새로운 정책 방향과 제도 개선 방안 등을 논의한다.

과천콜버스.jpg

 

인천 I-MOD.jpg

국토교통부(장관 원희룡)713일 택시버스업계, 모빌리티 기업, 학계 등 민간전문가, 지자체 등이 참여하는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 활성화 정책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전에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이번 토론회는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 활성화를 주제로 한 명지대학교 박호철 교수의 발제를 시작으로 스튜디오G(과천시)`과천콜버스` 운영 사례 등 우수사례 발표에 이어 참석자들의 자유 토론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현재 수요응답형 교통개선 방안을 연구에 참여하고 있는 박호철 교수는 다양하고 개별화된 수요 등 미래 교통 여건을 분석하고 해외 사례 등을 발표하면서,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 확대를 위한 정책 및 제도 개선 방안 등을 제안할 예정이다.

 

스튜디오G(플랫폼사업자)는 과천여객(시내버스사업자)과 공동으로 시범 운영(`22.4.7.6.30.)`과천콜버스` 사업 개요 및 이용자 서비스 만족도 및 업계 간 상생 협력모델 도출 등 성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전문가 발제 및 지자체 사례 발표에 이어, 버스택시업계, 모빌리티 업계, 한국교통연구원, 건설기술연구원 등 참석자들이 다양한 시각에서 자유 토론을 이어갈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윤진환 종합교통정책관은 새 정부 국정과제로 국민의 이동 편의 제고를 위한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 활성화를 중점 추진하고 있다면서, “이용자가 원하는 시간에, 원하는 방법으로, 원하는 곳까지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다양한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태그

전체댓글 0

  • 1840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요응답형 교통서비스 활성화 위해 민‧관‧학 한자리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