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0(수)
 

한국자동차기술인협회(회장 윤병우, 이하 한차협)가 지난 24일 오후 3시 동명대학교(부산시 남구 소재) 공과대학 프라임회의실에서 친환경 미래자동차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산학협력 협약을 한차협 윤병우 회장과 동명대학교 공과대학 이기수 학장이 참석한 가운데 체결했다.

8-2.jpg

윤병우 회장은 20223월말 자동차등록대수 2,507만대 중 전기차 1247천여대, 수소차 26백여대가 보급되었음에도 친환경 미래자동차 정비분야 전문인력이 부족하다며 이에 두 기관이 이번 협약을 통해 친환경 미래자동차 전문인력 양성과 교육과정 개발 등의 토대로 향후 양질의 일자리 마련에 기여하기 위한 의미 있는 자리이며, 스마트카시대에 협회와 동명대학교이 함께 자율주행 모빌리티서비스를 위하여 더욱 노력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번 산학협력협약을 추진한 동명대학교 이기수 공과대학 학장은 친환경 미래자동차 정비기술 전문인력양성이 절실하다고 밝히면서, 현재 동명대학교 공과대학 자동차공학과는 친환경 미래자동차 전문인력의 효과적인 양성을 목표로 운영되고 있어, 친환경 미래자동차 보급 추세에 따른 정비수요를 감당할 전문인력의 부족한 현실적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교육과정 개발에 적합한 대학이라 할 수 있는바 이번 한국자동차기술인협회와의 산학협력 협약을 계기로 긴밀한 상호 협력을 통하여 더욱 양질의 전문정비인력 양성 및 교육과정을 개발 등 산학 연계교육이 이루어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협회는 현행 자동차관리법 제69조의3에 따라 자동차정비전문인력 육성 및 관리에 대한 사업추진이 가능하도록 근거규정을 두고 있음에 따라 정부와 지자체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원을 요청했다.

 

국내 친환경 미래자동차 기술개발은 제조사 위주로 추진되면서 일반 대학 및 민간기관과의 협업체제가 미진하였다. 따라서 친환경 미래자동차산업의 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산학협력체계를 마련하고 이를 지원하는 정부와 지자체의 정책 마련과 지원이 시급하다는 참여자들의 첨언이 있었다.

태그

전체댓글 0

  • 336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차협-동명대학교, 미래차 전문인력 양성 MOU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