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9-30(금)
 

대한항공은 해외여행 수요 회복에 따라 오는 9월부터 유럽 일부 노선의 운항을 재개하며 장거리 승객 맞이에 나선다.

대한항공 보잉787-9.jpg

대한항공은 코로나19로 인해 20203월부터 중단했던 인천~로마, 인천~바르셀로나 총 2개 노선의 운항을 26개월 만에 재개한다.

 

대한항공의 인천~로마 노선은 91일부터 화··토 주 3회 운항될 예정이다. 인천국제공항을 오후 1시에 출발해 로마 공항에 오후 730분 도착하며, 귀국 편은 로마 공항에서 오후 925분에 출발, 인천국제공항에 다음날 오후 340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인천~바르셀로나 노선은 92일부터 월··금 주 3회 운항된다. 인천국제공항을 오전 1140분에 출발해 바르셀로나 공항에 오후 7시에 도착하며, 귀국 편은 바르셀로나 공항에서 오후 9시에 출발, 인천국제공항에 다음날 오후 45분에 도착한다.

 

대한항공은 고대 유럽 문화유산을 잘 간직하고 있는 이탈리아의 수도 로마와, 가우디로 대표되는 화려한 건축 양식을 품고 있는 스페인의 도시 바르셀로나 하늘길을 재개함으로써 유럽행 관광 수요에 대비함과 동시에 환승객들에게도 다양한 선택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코로나19 이후의 해외 여행 수요 회복 추이를 면밀히 검토해, 장거리 네트워크 중심 항공사로서 노선 정상화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태그

전체댓글 0

  • 8265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9월, 대한항공과 함께하는 반가운 유럽 여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