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1-17(월)
 

양무승 당선인(상반신사진).jpg

서울특별시관광협회는 1115(), 3시 더리버사이드호텔 콘서트홀에서 차기 협회장 선거를 실시한 결과, 투어이천 양무승 대표가 제26대 회장으로 당선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협회장 선거는 54명의 협회 대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조태숙(영풍항공여행사 대표) 후보와 양무승(투어이천 대표) 후보의 정견발표 후 대의원 투표로 진행되었다. 투표 결과 양무승 후보 32, 조태숙 후보 22표로 양무승 후보가 조태숙 후보를 10표 차로 앞서며 차기 회장에 선출됐다.

대의원 총회 모습.JPG

 

대의원 총회 단체사진 (1).JPG

양무승 당선인은 당선 수락 연설에서 코로나19 위기로 관광산업 생태계가 붕괴되어 있는 현 시점에서, 호텔, 관광식당, 여행업 등 다양한 관광업종의 권익보호 단체로서 급변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준비에 앞장서겠다, “공약으로 내세운 코로나19 극복 및 생태계 복원 매진 회원 확대 및 민·관 협력관계 구축을 통한 재정 안정 ···학 관광거버넌스 협력 체계 구축 국제 주요 도시간 상호 방문을 통한 협회 국제화 촉진을 임기 동안 성실히 실행하겠다밝혔다.

 

또한, “성원해주신 대의원과 5천여 회원사와 함께 서울관광 재건과 재도약 기회를 마련하고 이를 검증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포부를 피력했다.

 

양무승 당선인은 단국대학교 법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국회관광산업포럼 공동위원장, 한일경제협회 상임이사를 역임하고 있으며, 한국여행업협회장과 서울시 관광인 명예시장을 역임한바 있다.

 

또한, 2019년 국외 관광 활성화의 업적을 인정받아 한일 우호친선증진 기여 공로표창프랑스 관광 금훈장’, ‘26회 아시아문화경제진흥대상 국제관광교류 부분등을 수상했다.

 

한편, 26대 협회장 임기는 다음달 1일부터 20241130일까지다.

태그

전체댓글 0

  • 9791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서울특별시관광협회, 제26대 양무승 회장 선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